보도

보도(상세)
보도(상세) - 제목, 담당부서, 등록일, 첨부파일, 내용 순으로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제목 캠핑용 난로 관련 비교정보 생산결과
담당부서 소비자정책과 등록일 2018-11-20
첨부파일
  • 181121_(조간)_ 캠핑용 난로 비교정보 보도자료.hwp (901.5KB) 다운로드 바로보기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판매되는 캠핑용 기름 난로 8개 브랜드 8종 제품의 안전성과 품질성능 등을 시험·평가했다.

 

외부의 충격 등으로 난로가 넘어질(전도) 경우 화재·화상 등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기준에서는 10초 이내에 난로가 소화되도록 규정하고 있다. 전도 안전성을 확인한 결과, 대우(DEH-K8000), 사파이어(SF-2300OH), 유로파(EPH-9900), 후지카(FU-4863) 4개 제품이 10초 이내에 불이 꺼지지 않아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업체는 이미 판매된 제품의 회수와 무상수리 등 자발적인 시정 조치 계획을 알려왔다.

 

연소 중 불완전 연소로 발생하는 일산화탄소의 농도는 전 제품이 안전기준(0.07 CO%이하)에 적합했다.

 

경사진(10°) 사용 환경에서 기름 누설 등의 안전성을 평가한 결과, 사파이어(SF-2300OH), 후지카(FU-4863) 2개 제품이 심지 조절기 부분에서 기름이 누설됨으로써 한국산업표준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키지 못해 품질개선이 필요했다.

 

해당 2개 업체는 자율적으로 구조개선 결과를 알려왔다.

 

기름 난로는 연소 가스를 실내로 배출하는 연소 방식이기 때문에 연소 중에 냄새가 발생하는지를 평가한 결과 대우(DEH-K8000), 사파이어(SF-2300OH), 후지카(FU-4863) 3개 제품이 한국산업표준에 미흡했다.

 

사용 중 화상 등의 우려가 있는 부위의 ‘표면온도’, 진동 내구성을 확인하는 ‘내충격성’, ‘연료소비량(발열량) 차이’, ‘소화 시간’과 ‘저온(영하 20℃) 연소시험’에서는 전 제품이 한국산업표준을 만족했다.

 

시험대상 8개 제품 중, 대우(DEH-K8000), 사파이어(SF-2300OH), 신일산업(SCS-S53PC), 유로파(EPH-9900), 알파카(TS-231A), 파세코(PKH-3100G), 후지카(FU-4863) 7개 제품은 기름의 양을 표시하는 유량계의 지시 위치가 정확하지 않아 개선이 필요했다.

 

해당 7개 업체는 유량계의 정확도 향상을 위해 자율적으로 구조개선 결과를 알려왔다.

 

캠핑용 기름 난로의 가격·품질 비교정보는 ‘행복드림(consumer.go.kr)’ 내 ‘비교공감’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페이지 URL : http://www.ftc.go.kr/www/selectReportUserView.do?key=10&rpttype=1&report_data_no=7980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사용편의성 조사